S/W도입 성공사례

글보기
제목한국도로공사, EX-CAD로 도로 및 교량 관리 손쉽게 하다.[ZWCAD공동개발]2017-11-30 17:54:53
카테고리zwcad
작성자 Level 10
첨부파일Editor_20171130_161141_6642.jpg (145.3KB)

지더블유캐드코리아, 한국도로공사가 공동 개발한 

모바일 캐드 'EX-CAD(이엑스 캐드)'



한국도로공사 광주전남본부,

도로시설물 점검을 위한 모바일 'EX-CAD' 개발 운용



한국도로공사 광주전남본부(본부장 홍두표)는 관내 고속도로 시설물의 정밀점검을 위하여 현장에서 손쉽게 점검과

압력을 한 번에 처리할 수 있는 모바일 'EX-CAD'를 개발하여 운용에 들어갔다고 밝혔다.


기존에는 도로와 교량 등 시설물의 현장 점검 시, 다량의 도면을 휴대하고 결함사항이 발견될 경우에 일일이 사진을 찍어

도면과 대조하는 작업이 진행되었으나, 'EX-CAD'개발로 인해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으로 모든구조물의 결함 여부를

현장에서 간편히 확인할 수 있게 되었다.


'EX-CAD'는 스마트폰이나 태블릿 사용으로 데이터 입력이 빠르고 휴대가 간편하며,

현장에서 점검 내용을 바로 입력할 수 있어 도면 작성 시간을 크게 단축 할 수 있고,

결함 사항에 대해 사진으로 찍어 바로 도면상에 저장도 할 수 있다.



한국도로공사 직원이 현장에서 점검과 입력을 한 번에 할 수 있는 모바일 캐드인 '이엑스 캐드(EX-CAD)'를

사용하여 교량 상태를 점검하고 있다.



아울러, 구조물을 점검해 결함 사항을 CAD로 기록한 도면인 외관조사망도 작업 시 꼭 필요한 기능만 최적화하여 CAD를 모르는

초보자라도 30분만 교육을 받으면 누구나 사용 할 수 있다. 'EX-CAD'는 안드로이드를 기반으로 8인치 태블릿에 최적화 되어 있으며,

교량 하부 등 인터넷이 안되는 곳에서도 사용이 가능하다.



한국도로공사 광주전남본부 관계자에 따르면 'EX-CAD는 최근 포항에서 일어난 지진 등 재해 발생 시 태블릿 하나로 모든 구조물의

결함 진행 여부를 현장에서 손쉽게 확인이 가능하며, 시험 테스트 결과 만족도가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나 내년부터 

전국 고속도로에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. 또한, 도로, 교량 등 시설물 관리에 새로운 혁신을 가져올 것으로 기대한다.'고 밝혔다.



EX-CAD 공동 개발사 지더블유캐드코리아 최종복 대표는 'EX-CAD가 지진 피해 및 노후된 건축물들을 관리하는데 필수 

불가결한 요소가 될 것이며, 모바일 CAD 시장에 큰 변혁과 편리성을 주도할 것이다' 라고 말했다.




현장에서 점검과 입력을 한 번에 할 수 있는 모바일 캐드인 '이엑스 캐드(EX-CAD)'는 8인치 태블릿에 최적화 돼 있다. 




만족도가 매우 높은 EX-CAD의 편리함을 정리해서 말하다.


한국도로공사

'내ㅐ년부터 전국 모든 지사 및 협력업체에 이를 사용하도록 권고할 예정'



■ 쉽고(Easy), 빠르고(Speed), 정확하게(Exactly) 외관조사망도 작성


■ 현장에서 빠르게 입력하여 도면 작성 시간 33% 단축

- 각 도면의 점검기록표를 집계가 가능한 Big-data로 활용 예정

- 테스트 결과, 보고서 작성 시간이 기존 31.6시간 -> 18.8시간으로 40.5%나 줄어듦

- 사무실 내 캐드 입력시간도 무려 12시간이나 감소되었음


■ 도면 출력 -> 현장 조사 및 기록 -> 캐드 도면에 입력, 이 같은 순으로 여러 절차를 거쳐야 하지만,

이 과정을 모두 생략하고 EX-CAD는 점검과 입력을 현장에서 한 번에 할 수 있다.





상시 휴대로 기록 관리가 가능하고, 도면을 확대 후 섬세한 스케치로 정밀한 표현이 가능한 모바일 캐드


■ ZWCAD 모바일 캐드 '캐드포켓(CAD Pockets)' 제안서 보러가기

 첨부파일 다운로드 


■ ZWCAD의 캐드포켓(CAD Pockets)이란?

 

 

'CAD Pocktes' 입력 후, 어플을 다운로드하여 모바일 캐드를 사용해보세요^^ 

무료로 지원해드리고 있습니다.